메뉴 건너뛰기

본문시작

인기글 순위 more

토렌트놀 트위터 more

토렌트놀 방문자수 more

  • 오늘방문자 : 
    3,456
  • 어제방문자 : 
    12,061
  • 전체방문자 : 
    502,230
블랙잭 Blackjack_1997

블랙잭 Blackjack_1997

 

정지영 감독은 “이번엔 돈 벌기 위해” 이 영화를 만들었다고 했다. 품어봄직한 희망이었다. 최민수, 강수연의 투톱에다, 섹스와 음모가 교차하는 축축하고 숨가쁜 이야기. 사회파로 나선 뒤 좋은 평판을 얻었으나 정작 관객의 큰 박수는 못 받았던 정 감독에게 이 프로젝트는 흥행을 완벽하게 정조준한 것처럼 보였다. 화살은 어이없이 빗나갔다. 97년 추석에 개봉했으나, 1주일을 고비로 간판이 떨어졌다. 언론도 외면했고 비평적 주목도 받지 못했다. 비디오로 출시되면서 <블랙 잭>의 진가를 비로소 알아보는 사람들이 생겨났지만, 너무 늦었다.

 

<씨네21>이 틀렸다고 말하긴 힘들다. “미스터리 장르의 걸작 계보에 오르진 못하겠지만 현재까지 나온 이 장르의 한국영화 중 가장 수준 높은 상품”(122호)이라고 이미 개봉 당시에 평했다. 그러나 우리는 <블랙 잭>이 좀더 후한 대접을 받을 자격이 있다고 믿는다.

 

한국영화에서 이만한 수준의 필름누아르는 전에도 후에도 없었다는 점에서, 그리고 이야기와 캐릭터의 힘을 점점 경시해가고 있는 오늘의 한국영화계가 기꺼이 배워야 할 미덕을 갖추고 있다는 점에서 그렇다.<블랙 잭>은 정통 필름누아르다. 관능적 요부와 음모의 이야기를 표지로 지닌 필름누아르는 장르의 경계를 넘나드는 위기의 장르다.

그 하드보일드한 문체 때문에 일반적으로 한 사람의 관객에게도 가장 나중에 친숙해지는 장르지만, 만드는 사람에게도 가장 세련된 장인적 세공술이 필요한 장르다. <블랙 잭>의 초반부를 칭찬하긴 힘들다. 두 배우는 아직 굳어 있고, 숏의 연결도 부자연스러운 데가 눈에 띈다.

토렌트 Blackjack_1997.avi
크기 2.91 GB
마그넷 magnet:?xt=urn:btih:b50ec7f492728910075091318794bc68eea701bb...
다운로드
다운로드
  1. Blackjack_1997.avi 2.91 GB
제휴업체 믿고 이용해주세요
10 초 후 다운로드 시작됩니다
자막파일